백로(白露) _ 흰 이슬이 맺히고 가을 기운이 완연할 시기.                         목록가기

 

  24절기 중의 열 다섯 번째 절기이다. 백로(白露)는 처서(處暑)와 추분(秋分) 사이에 있는 음력(陰曆) 8월 절기(節氣)로, 태양이 황경 165도에 위치한 날이고, 양력(陽曆)으로는 9월 8, 9일경이다. 백로의 의미는 밤에 기온이 내려가 대기 중의 수증기가 엉겨 이슬이 되어 풀잎에 맺힌다는 의미를 지녔다.

 

옛 사람들은 이 시기를 5일씩 3후(候)로 나눠서, ① 기러기가 날아오고, ② 제비가 돌아가며, ③ 뭇 새들이 먹이를 저장한다고 하였다.

이 때는 추석 무렵으로 만곡이 무르익는 시기이며, 이 즈음에는 건조하고 쾌청한 날씨가 계속되나, 간혹 남쪽에서 불어오는 태풍이 곡식을 넘어뜨리고 해일을 일으켜 피해를 주는 수가 있다.

 

흰 이슬 : 백로에 내린 콩잎의 이슬을 새벽에 손으로 훑어 먹으면 속병이 낫는다한다.

백로와 포도 : 참외는 중복까지 맛있고 수박은 말복까지 맛있다. 처서 복숭아, 백로 포도 하듯이 철따라 과실의 시식이 정해져 있어 과실 맛으로 절기를 느끼곤 했던 것이다. 옛 편지 첫머리에 `포도순절(葡萄旬節)에 기체만강하시고...' 하는 구절을 잘 썼는데, 바로 백로에서 추석까지 시절을 포도순절이라 했다. 백로절이 바로 그 포도의 계절이다.
 

다산(多産)의 상징 : 그해 첫 포도를 따면 사당에 먼저 고한 다음, 그 집 맏며느리가 한 송이를 통째로 먹어야 하는 민속이 있었다. 주렁주렁 포도알로서 다산을 유감(類感)시키기 위한 기자주술(祈子呪術)이었을 것이다. 조선 백자에 포도 문양의 백자가 많은데 이 역시 다산을 유감시키고자 내방에 두는 주술 단지였다. 지금도 연만한 분들은 처녀가 공개적으로 포도를 먹고 있으면 망측하다고 호통을 치는데 포도에는 다산을 상징하는 전통적 이미지가 도사려 있기 때문이다.

 

포도지정(葡萄之情)

 부모에게 배은망덕한 행위를 했을 때 포도지정(葡萄之情)을 잊었다고 개탄을 하는데, 포도의 정이란 어릴 때 어머니가 포도 한 알 입에 넣어 껍데기와 씨를 가려낸 다음 입물림으로 먹여주던 그 정을 일컫는다.

허수아비

만곡이 익어가니 백로아닌 새들이 한창이고, 이를 쫓으려는 허수아비의 수고로움도 향수처럼 그립기만 하다.

백로절은 들녘의 농작물에 흰 이슬이 맺히고 가을 기운이 완연히 나타나는 때이다.

하얀 이슬 산들바람 가을을 보내주자
발 밖의 물과 하늘 청명한 가을일레
앞산에 잎새 지고 매미소리 멀어져
막대 끌고 나와 보니 곳마다 가을일레.

― 조선 후기 실학자 이덕무『사계시(四季時)』중


이때가 되면 고추는 더욱 붉은 색을 띠기 시작한다. 맑은 날이 연이어지고 기온도 적당해서 오곡백과가 여무는데 더없이 좋은 날이 된다. "백로에 비가 오면 오곡이 겉 여물고 백과에 단물이 빠진다." 하여 오곡백과가 여무는 데 지장이 있음을 걱정했다.

초가을인 이때는 가끔 기온이 뚝 떨어지는 '조냉(早冷)'현상이 나타나 농작물의 자람과 결실을 방해해 수확의 감소를 가져오기도 한다.
백로에 접어들면 밤하늘에선 순간적으로 빛이 번쩍일 때가 더러 있다. 농부들은 이를 두고 벼이삭이 피고 익는 것이 낮동안 부족해 밤에도 하늘이 보탠다고 한다. 이 빛의 번쩍임이 잦을수록 풍년이 든다고 한다.


벼 이삭이 여물어 가는 등숙기(登熟期 : 양력 8월중순 - 9월말) 고온 청명한 날씨는 벼농사에 더없이 좋고, 일조량이 많을수록 소확량도 많아지게 된다. 이때의 햇살과 더위야말로 농작물엔 보약과 다름없는 것이다.

아침 저녁으로 서늘한 가운데 한낮에는 초가을의 노염(老炎)이 쌀농사에 결정적 역할을 한다. 늦여름에서 초가을 사이 내리 쬐는 하루 땡볕에 쌀 12만섬(1998년 기준)이 증산된다고 한다. 여름 장마에 의해 그간 못자란 벼나 과일들도 늦더위에 알이 충실해지고 과일은 단맛을 더하게 된다. 

이때의 늦더위로 인해 한가위에는 맛있는 햅쌀과 햇과일을 먹게 되는 것이다.

             목록가기

 

 

양력 9월(백로절)의 영농 농가메모

구 분

상     순

중     순

하     순

중만생종 물걸러대기

중만생종 물걸러대기

중생종 완전물떼기

조생종 완전물떼기
(이삭팬 후 30~35일경)

종자받을 논 잡이삭뽑기와 피사리

종자받을 논 잡이삭뽑기

종자받을 논 잡이삭뽑기와 피사리

벼 수확작업

벼 수확작업

쓰러진벼 묶어 세우기

콤바인 알맞는 속도 지키기
콤바인 수확시 볏짚 잘라넣기

콤바인 알맞는 속도 지키기
콤바인 수확시 볏짚 잘라넣기

벼멸구 밀도가 높은 필지 보완방제

양질 퇴비만들기

양질 퇴비 만들기

양질 퇴비 만들기

 보리파종 및 자재 준비

보리파종 및 자재 준비

2모작 참깨, 옥수수 적기 수확

종자소독약제, 석회(밭보리), 규산질비료(논보리), 전용복비(10-16-10), 퇴비 등

북부지역 : 10월상순
남부지역 : 10월중순~11월상순

보리파종 및 자재 준비

2모작 참깨 적기수확 건조

 2모작 참깨 건조와 조제

석회(밭보리), 규산질비료(논보리)
전용복비(10-16-10) 등

 

감자, 고구마 조기 출하

땅콩포장 물뺄도랑 정비

 

콩나물 콩 수확

배추 아주심기

딸기 아주심기(촉성, 반촉성재배

난지형 마늘심기(남부)

양파 파종(만생종)

비닐하우스 촉성재배 채소파종

양파 모판관리

사과 특수봉지 벗기기와 반사필름 깔기

양파 모판관리

김장채소 병해충 방제

과실 수확(사과, 배, 복숭아, 포도)

과실수확(사과, 배, 복숭아, 포도)

과실 수확(사과, 배, 포도)

높이접 품종바꾸기(사과, 배 등)

과수원 가을거름주기

시설화훼 하우스 비닐씌우기 준비

촉성용 구근화훼 아주심기

높이접 품종바꾸기(사과, 배 등)

장미 노균병 등 화훼 병해충 예방

 

장미 웃거름 주기

국화 전조작형 조명관리

 

아주심기한 화훼 관수관리

 

사료용 옥수수 담근먹이 만들기

소, 돼지 접붙이기

가축의 합리적 관리로 생산성 향상

초지조성을 위한 목초 파종(남부)

산란계 점등시간 조절

체중에 맞는 사료먹이기

사료용 귀리, 유채 파종

초지조성을 위한 목초파종(제주)

논뒷그루 사료작물 파종

구제역 예찰과 정기적인 소독

닭 뉴캣슬병 예방

 젖소 유방염 예방 위생적인 착유

닭 인플루엔자 예방

가축의 내부기생충 구제

돼지콜레라 예방접종

느타리버섯 가을재배
볏짚, 폐면이용 종균접종

느타리버섯 균기르기 환경관리

느타리버섯 균기르기 환경관리

오미자, 구기자 수확

1일 1~2회 환기작업
초기 20~22℃, 중기 23~24℃
후기 25~27℃

1일 1~2회 환기작업
초기 20~22℃, 중기 23~24℃
후기 25~27℃

두충, 지황, 택사 등 웃거름 시용

오미자, 구기자 수확

오미자, 구기자 수확

큰누에 1단 가지뽕치기

동충하초재배 및 누에올린 후 관리

가을누에치기 준비

누에병 방제와 동충하초 재배

인삼 묘포 약토준비와 수분관리

동충하초재배와 누에사육후뒷정리

인삼 묘포 약토준비와 수분관리

 

잠실청소와 잠구류 소독
잠구류 건조 후 비닐로 포장관리

 

    목록가기